장수군, 결혼하면 축하금 1000만원 준다

장수군청사 [뉴스1]

장수군청사 [뉴스1]

전북 장수군이 17일부터 결혼을 하면 축하금 1000만원을 지급한다.

 
14일 장수군에 따르면 저출산과 고령화, 전출, 결혼 기피 등으로 인한 인구감소를 막기 위해 결혼 축하금 1000만원을 주기로 했다.
 
자격요건은 부부 중 한 명이라도 결혼 전 2년 이상 계속해서 장수군에 거주한 19~49세 미혼남녀다. 지원 신청일 현재 부부가 장수군에 함께 거주해야 한다.
 
축하금 1000만원은 3년간 나눠 준다. 자격요건이 확인되면 100만원을 지급하고 1년 후 300만원씩 3년간 지원한다.
 
마지막 지급분은 장수사랑 상품권으로 지급된다. 축하금 지급은 부부가 하루라도 관외로 전출할 경우 중지된다.
 
군은 이 밖에도 인구감소를 위한 신규시책으로 전입 세대원 지원, 고교생학자금지원, 인구증가 유공기관·기업지원금 지원 등을 시행한다.  
 
전입 세대원 지원은 전입 후 6개월 이상 거주한 세대로 가족 1명당 10만원을 지원한다. 학자금 지원 사업은 고등학교 재학생의 분기별 수업료 전액을 지원하는 사업이며 타 장학금이나 직장 교육수당 등과 중복지원은 배제된다.  
 
유공기관·기업 지원은 직원 5명 이상이 전입 후 6개월 이상 장수군에 거주하는 경우 해당 기관·기업에 1인 10만원 범위 내 지원하는 사업이다.  
 
장영수 군수는 “군의 인구증가를 위한 신규 사업을 지속해서 발굴해 인구유입에 행정력을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배재성 기자 hongdoya@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