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창준 결승포’ 강원, 경남에 2-1승..7경기 무패 질주

12일 춘천송암스포츠타운에서 열린 경남 FC와 맞대결에서 역전골을 터뜨린 강원 FC 박창준이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사진 프로축구연맹]

12일 춘천송암스포츠타운에서 열린 경남 FC와 맞대결에서 역전골을 터뜨린 강원 FC 박창준이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사진 프로축구연맹]

 
프로축구 강원 FC가 경남 FC를 상대로 기분 좋은 역전승을 거두며 최근 무패 행진을 7경기까지 연장시켰다.
 
강원은 12일 춘천송암스포츠타운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19 21라운드 홈 경기에서 경남에 2-1로 이겼다. 전반 32분 경남의 김종진에게 먼저 실점했지만 후반 28분 조재완의 동점골에 이어 후반 33분 박창준의 역전 결승골이 터지며 승부를 뒤집었다.  
 
최근 7경기 연속 무패 행진을 이어간 강원은 승점 3점을 추가하며 시즌 승점을 34점으로 끌어올렸다. 리그 4위 자리를 지켰다.
 
승리의 파랑새는 1골 1도움을 기록한 박창진이었다. 후반 28분 조재완의 동점골을 어시스트하며 승부의 균형을 맞추더니 후반 33분에는 정승용의 크로스를 직접 마무리하며 역전승의 주인공이 됐다.  
 
박창준의 골은 당초 부심으로부터 오프사이드 판정을 받았지만, 비디오판독시스템(VAR)을 거쳐 온사이드로 판정이 번복되며 득점을 인정 받았다.  
 
박창준은 후반 25분에도 정조국의 슈팅이 상대 선수 맞고 흐르자 리턴슈팅해 경남의 골망을 흔들었지만, 이 득점은 VAR 판독 끝에 오프사이드로 처리돼 무효가 됐다. 송지훈 기자 milkyman@joongang.co.kr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