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2골1도움' 벤투호, 스리랑카에 5-0 리드

손흥민이 스리랑카를 상대로 전반에만 1골 1도움을 기록했다. [연합뉴스]

손흥민이 스리랑카를 상대로 전반에만 1골 1도움을 기록했다. [연합뉴스]

벤투호의 스리톱이 전반에만 5골을 합작했다.
 
파울루 벤투(포르투갈)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10일 화성종합경기타운 주경기장에서 열린 스리랑카와의 2022년 카타르월드컵 아시아지역 2차 예선 H조 2차전 전반을 5-0으로 크게 앞섰다. 
 
4-3-3 전술을 꺼내든 벤투 감독은 손흥민(토트넘)-김신욱(상하이 선화)-황희찬(잘츠부르크) 삼각편대를 공격 선봉으로 세웠는데, 세 선수는 득점포를 가동했다. 포문을 연 건 캡틴 손흥민이었다. 전반 10분 홍철(수원)이 왼쪽에서 내준 패스를 받은 손흥민은 페널티박스 전방에서 강력한 오른발 슛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전반 17분엔 손흥민이 왼쪽에서 내준 낮고 빠른 크로스를 골문으로 쇄도하던 김신욱이 골키퍼 키를 가볍게 넘기는 오른발 슛 골로 만들었다. 3분 뒤엔 황희찬도 골맛을 봤다. 황희찬은 이강인이 오른쪽에서 올린 코너킥을 절묘한 백헤딩 골로 연결했다. 
 
후반 30분에는 김문환이 오른쪽에서 찬 크로스를 골지역의 김신욱이 정확한 헤딩골로 연결했다. 손흥민은 전반 막판인 후반 50분 페널티킥을 성공시키며 한 골을 더 추가했다. 
화성=피주영 기자 akapj@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