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위아자] 고진영의 아이언 세트·박인비의 골프화...골프 스타들의 기증품들

고진영의 아이언 세트. [사진 위스타트]

고진영의 아이언 세트. [사진 위스타트]

박인비의 골프화. [사진 위스타트]

박인비의 골프화. [사진 위스타트]

 
 오는 20일 열리는 ‘2019 위아자 나눔장터’에 골프계도 나눔에 동참하고 있다.
 
국내 최대 규모의 나눔장터인 2019 위아자 나눔장터가 20일 서울 광화문광장과 세종로 일대(오후 12시~4시30분)과 부산 송상현광장(오전 10시~오후 4시)에서 열린다. 2005년 시작해 올해 15회를 맞은 위아자 나눔장터에선 명사 기증품 등의 경매가 가장 큰 관심을 모은다. 특히 스타와 명사의 기증품은 케이옥션의 '온라인 경매'로 먼저 구매할 수 있다.
 
고진영. [AP=연합뉴스]

고진영. [AP=연합뉴스]

고진영의 아이언 세트. [사진 위스타트]

고진영의 아이언 세트. [사진 위스타트]

 
골프 선수들의 기증품 중에 눈길을 끄는 것들이 있다. 여자 골프 세계 1위 고진영(24)의 아이언 세트가 단연 주목받는다. 고진영은 올 시즌 그린 적중률 79.9%로 이 부문 1위를 달리고 있다. 순도 높은 아이언샷으로 메이저 대회 2승(ANA 인스퍼레이션, 에비앙 챔피언십)을 포함, 4승을 달성한 그는 용품 후원사인 브리지스톤과 함께 메이저 대회 우승할 때 사용한 브리지스톤 투어B X-CB와 같은 사양의 새 아이언을 냈다. 고진영은 “투어 B X-CB는 거리 제어력이 뛰어나고 페이드와 드로샷 등 원하는 샷을 만들 수 있는 제품이다. 실수를 보완해주는 관용성도 좋다”고 말했다.
 
박인비. [EPA=연합뉴스]

박인비. [EPA=연합뉴스]

박인비의 퍼터. [사진 위스타트]

박인비의 퍼터. [사진 위스타트]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통산 19승을 거둔 '골프여제' 박인비(31)는 골프화를 보내왔다. 지난해 연습 도중 실제로 착용했던 이 골프화에 직접 사인을 해서 보내왔다. 또 박인비의 퍼터도 눈길을 끈다. 박인비는 오랫동안 사용했던 화이트 핫 RX 퍼터 대신 올해 오디세이 스트로크 랩으로 퍼터를 바꿨는데 기존 스틸 샤프트보다 40g 가벼운 75g 샤프트를 채용하고, 여유 무게 분을 헤드와 그립에 각각 10g, 30g씩 재배치에 밸런스를 맞춘 제품이다. 신무기를 장착한 박인비는 이 퍼터로 준우승 2차례를 포함해 올 시즌 톱10에 6차례 올랐다.
 
이정은6. [AFP=연합뉴스]

이정은6. [AFP=연합뉴스]

이정은6의 모자. [사진 위스타트]

이정은6의 모자. [사진 위스타트]

김효주. [로이터=연합뉴스]

김효주. [로이터=연합뉴스]

김효주의 퍼터. [사진 위스타트]

김효주의 퍼터. [사진 위스타트]

 
올 시즌 LPGA 신인상 유력 후보인 이정은6(23)은 모자를 보내왔다. 후원사인 대방건설 로고가 박혀 이정은6이 실제 경기에 착용하는 같은 모자 3개에 사인을 직접 했다. 올 시즌 LPGA 평균 퍼트수 1위 김효주(24)의 퍼터도 눈길을 끈다. 지난해 출시된 모델인 오디세이 우웍스 투어 퍼터로, 투어 선수들의 피드백이 반영된 모델이다. 공이 페이스에 맞는 즉시, 탑 스핀을 발생시켜 공이 똑바로 나아가고, 부드러운 타구감도 느낄 수 있다. 또 LPGA 통산 6승을 거둔 유소연(29)은 혼마 웨지 클럽을 보내왔다. 지난 시즌 LPGA 투어 대회 중에 사용하던 걸 그대로 보내왔다.
 

"위 배너를 누르시면 '위아자 나눔장터' 기사목록으로 이동합니다. https://news.joins.com/Issue/10754

  
명사 기증품 온라인 경매는 10월 8일부터 11월 30일까지 총 4회 이상 열리며, 기증품 목록은 위아자 홈페이지(weaja.joins.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2005년부터 2018년까지 14년간 판매수익금은 약 18억7600만원에 달한다. 모든 수익금은 위스타트와 아름다운가게를 통해 저소득층 어린이 지원에 쓰인다.  
 
김지한 기자 kim.jihan@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