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오인 방지…가을 독감 백신, 학생은 무료 접종

인천 가천대길병원에서 한 시민이 인플루엔자(독감) 예방접종을 하고 있다. 뉴스1

인천 가천대길병원에서 한 시민이 인플루엔자(독감) 예방접종을 하고 있다. 뉴스1

9월부터 전국 유치원생과 초·중·고교생들은 인플루엔자(독감) 예방접종을 무료로 받게 된다. 가을철 유행하는 독감과 코로나19의 임상 증상이 유사해 자칫 학교 현장에 혼란이 생길 수 있다는 우려에서다.
 
교육부와 질병관리본부는 2일 정례회의를 열고 ‘학생 인플루엔자 확대 접종 추진 계획’을 논의했다. 만 9세 미만 아동 중 인플루엔자 백신을 접종한 적이 한번 뿐이거나 아예 없는 경우는 9월 8일부터, 나머지 아동은 9월 22일부터 무료로 예방 접종을 받을 수 있다. 
 
고교생은 9월 22~29일, 중학생은 10월 5~12일, 초등생은 10월 19~30일을 집중 접종기간으로 지정한다. 
 
교육부는 개학 후 1~2주간 학교 내 방역 관리를 집중 점검할 계획이다. 또 학교별 자가진단 애플리케이션 등을 통해 매주 시·도별 학생 인플루엔자 접종률을 점검하기로 했다.
 
김경미 기자 gaem@joongang.co.kr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