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서울 올림픽대로 차량 통행 재개…"수위 따라 탄력적 통제"

집중호우 탓에 통행이 통제됐던 서울 올림픽대로 통행이 3일 퇴근 시간을 앞두고 재개됐다.
 
서울지방경찰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30분쯤부터 올림픽대로 차량 통행이 가능해졌다. 앞서 이날 오후 1시 10분쯤부터 올림픽대로 한강철교~당산철교 구간 양 방면에 차량 운행이 금지된 것을 비롯해 올림픽대로 곳곳의 통행이 불허됐다. 경찰은 “추후 수위에 따라 탄력적으로 통제 여부를 결정할 것”이라고 밝혔다.  
서울 전역에 호우특보가 발효된 3일 서울 영등포구 63아트에서 바라본 한강물이 불어 황토색으로 흐르고 있다. 한강 상류인 팔당댐이 방류량을 늘리면서 한강 수윅 오르자 오른쪽 올림픽도로는 통행이 통제됐다. 김성룡 기자

서울 전역에 호우특보가 발효된 3일 서울 영등포구 63아트에서 바라본 한강물이 불어 황토색으로 흐르고 있다. 한강 상류인 팔당댐이 방류량을 늘리면서 한강 수윅 오르자 오른쪽 올림픽도로는 통행이 통제됐다. 김성룡 기자

 
앞서 오전 5시부터 전면 교통 통제된 서울 동부간선도로도 오후 4시부터 통행이 재개됐다.
 
문병주 기자 moon.byungjoo@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