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호중, 입대 닷새 전 정규앨범 발매…선주문량 37만장

김호중 정규 1집 앨범 '우리가(家)'.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제공]

김호중 정규 1집 앨범 '우리가(家)'.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 제공]

트로트 가수 김호중(29)이 입대를 닷새 앞두고 내놓은 정규앨범의 선주문량이 37만장을 돌파했다.
 
5일 김호중의 소속사 생각을보여주는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이날 발매되는 김호중 정규 1집 '우리가(家)'의 선주문 수량은 전날 오후 6시 기준 37만장을 넘어섰다.
 
정규 1집 '우리가(家)'에는 더블 타이틀 곡 '만개'와 '우산이 없어요'를 비롯해 데뷔 싱글 '너나나나', '나보다 더 사랑해요', '할무니', '애인이 되어 줄게요', '백화', '고맙소' 오케스트라 버전 등 열다섯곡이 담겼다.
 
이번 앨범은 알고보니혼수상태가 총괄 프로듀싱을 맡았고 트랙리스트를 통해 김호중의 유년 시절부터 현재, 미래까지의 인생 스토리를 담았다.
 
김호중은 오는 10일부터 서울 서초구의 한 복지기관에서 사회복무요원으로 근무한다. 4주간의 기초군사훈련은 향후 1년 이내 받는다.
 
앞서 김호중은 질병 치료를 이유로 선(先)복무를 신청했고 병무청이 심의를 통해 이를 승인한 바 있다.
 
정혜정 기자 jeong.hyejeong@joongang.co.kr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