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청래 "금태섭 탈당 잘된 일, 외로운 철수형에 힘 보태줘라"

정청래 더불어민주당 의원. 뉴스1

정청래 더불어민주당 의원. 뉴스1

정청래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1일 민주당을 탈당한 금태섭 전 의원에 대해 "본인을 위해서나 민주당을 위해서나 잘된 일"이라며 '외로운' 안철수 대표가 있는 국민의당으로 가라고 제안했다.
 
정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 "금 전 의원의 탈당은 어차피 예고되었던 일"이라며 "정치를 계속하겠다니 국민의힘 보다는 국민의당으로 가길 권면한다"고 말했다.
 
정 의원은 "다음 총선을 생각하면 국민의힘이 더 당기겠지만 그래도 한때 한솥밥을 먹었던 철수형이 외롭다. 이럴 때 힘 보내주는 것"이라고 했다.
 
이어 "정치인은 다음 세대를 걱정하고 정치꾼은 다음 선거를 걱정한다. 건투를 빈다"고 덧붙였다.
 
금 전 의원은 2013년 안철수 새정치 추진위원회 위원장의 권유로 정계에 입문해 2014년 3월 안 대표가 새정치민주연합 대표시절 대변인을 지낸 등 최측근 인물로 분류됐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