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근, 구설수에도 아랑곳없이 "날 더 싫어하게 될 것 ENJOY!"

[사진 이근 예비역 대위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 이근 예비역 대위 인스타그램 캡처]

 
유튜브 ‘가짜사나이’에서 해군특수전전단 등 남다른 군 이력을 자랑하는 교관으로 등장해 인기를 얻은 후 채무 문제부터 성추행 처벌 이력, 해군 연수비 ‘먹튀’ 등 각종 의혹에 휩싸인 예비역 대위 이근씨가 “앞으로도 저를 더 싫어하게 될 것”이라며 논란에 아랑곳하지 않는 태도를 보였다.
 
26일 이씨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람들이 당신을 싫어하는 세 가지 이유”라며 “그들은 자신을 싫어한다, 그들은 당신이 되고 싶다, 그들은 당신이 위협적으로 보인다”라는 내용의 글을 게재했다.  
 
이어 “악플러들, 앞으로도 저를 더 싫어하게 될 것입니다. 엔조이(ENJOY)!”라고 덧붙였다.
 
[사진 이근 예비역 대위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 이근 예비역 대위 인스타그램 캡처]

 
앞서 이씨는 25일 ‘조커’ 분장을 한 사진을 게재하며 “왜 그렇게 심각해? 곧 핼러윈! 하하하!”라고 썼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