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신병원 20대, 함께 입원 80대 목 졸라 살해

정신병원에 입원 치료 중인 20대 A씨(21·남)가 26일 같이 생활하던 80대 치매환자 B씨(82·남)를 목 졸라 살해했다.  

 
26일 충북 괴산경찰서는 A씨를 살인 등의 혐의로 긴급체포했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 20일 입원한 A씨는 다른 사람들이 자신을 무시한다며 B씨를 특정해 환자복 하의로 목을 조른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지적장애 3급으로 이 병원에서 입원 치료 중이었다.  
 
경찰은 CCTV를 통해 A씨의 범행을 확인하고 사건을 검찰에 송치할 계획이다.  
 
이해준 기자 lee.hayjune@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