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靑국감, 다음주 수요일 연기…서훈·김종호 불출석 탓

청와대 전경. 뉴시스

청와대 전경. 뉴시스

29일 예정됐던 국회 운영위원회의 청와대 국정감사가 다음달 4일로 연기됐다. 김성원 국민의힘 원내수석부대표, 박성준 더불어민주당 원내대변인은 29일 운영위원장실 앞에서 기자들과 만나 "다음 주 수요일로 국감을 연기한다"고 밝혔다.
 
앞서 서훈 국가안보실장과 김종호 민정수석 등 청와대 참모진 7명이 국감 하루 전 불출석을 통보하자, 야당은 거세게 반발한 바 있다. 이에 여·야 원내지도부는 운영위원장실에서 회동을 하고 국감 일정을 연기하는 것에 합의했다.  
 
고석현 기자 ko.sukhyun@joongang.co.kr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