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짜고짜 편의점 알바생 머리채 잡고 난동 피운 20대女 검거

경찰 로고. 뉴스1

경찰 로고. 뉴스1

편의점에서 근무하는 아르바이트생의 머리채를 잡거나 물건을 집어 던지며 난동을 부린 20대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강원 춘천경찰서는 폭행과 업무방해 혐의로 A씨(22)를 붙잡아 조사 중이라고 29일 밝혔다.
 
A씨는 전날 오후 7시 20분쯤 춘천시 후평동 한 편의점에서 근무하고 있던 또래 여성 아르바이트생의 머리채를 잡는 등 폭행하고, 진열 상품을 집어 던진 혐의를 받는다.
 
A씨는 정신질환을 앓는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함민정 기자 ham.minjung@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