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핑장 텐트 덮친 음주 운전 차량…"4명 부상, 차량 전소"

음주단속 이미지. 이 사진은 기사 내용과 직접적 관련이 없습니다. 연합뉴스

음주단속 이미지. 이 사진은 기사 내용과 직접적 관련이 없습니다. 연합뉴스

경북 한 캠핑장에서 음주 운전자가 몰던 차량이 텐트를 덮쳐 부상자가 발생했다. 
 
29일 경찰에 따르면 이날 오전 3시 30분쯤 경북 의성군 비안면 위천강 둔치 한 캠핑장에서 승용차 한 대가 텐트를 들이박았다. 
 
이 사고로 텐트 안에 있던 일행 4명이 다쳐 병원으로 옮겨졌다. 텐트 내부 난로가 넘어지면서 차량이 모두 불에 타는 피해도 났다. 
 
소방당국은 소방차 7대와 소방관 21명을 투입해 오전 3시 57분 진화를 마쳤다. 
 
경찰 조사 결과 사고 승용차 운전자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 수준인 0.168%로 나타났다. 
 
경찰 관계자는 "차량 운전자를 상대로 자세한 경위를 조사한 뒤 구속영장 신청 여부를 결정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지혜 기자 kim.jihye6@joongang.co.kr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