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 경운기 부품 공장서 화재…큰 불길은 잡혀

17일 오후 1시 42분쯤 울산 북구 한 공장에서 불이 났다. 연합뉴스

17일 오후 1시 42분쯤 울산 북구 한 공장에서 불이 났다. 연합뉴스

17일 오후 1시 42분쯤 울산시 북구의 경운기 부품 제조 공장에서 불이 났다. 
 
소방당국은 헬기 3대와 60여명을 동원해 2시간여 만에 불길을 잡았다. 현재까지 인명피해는 확인되지 않았다. 
 
울산소방본부는 "잔불 정리까지는 다소 시간이 걸릴 것 같다"고 말했다.
 
소방당국은 공장 건물 전체(990㎡)가 불에 탄 것으로 보고 있으며, 정확한 화재 원인을 조사 중이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