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원서 주사 놓은 수상한男, 순찰차 2대 들이받고 달아났다

마약 투약이 의심된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 순찰차를 부수고 달아났다가 긴급 체포된 50대 남성이 구속됐다.
지난 20일 오후 10시쯤 충남 공주시 공주공원 내 주차장에서 카니발에 탄 남성이 자신의 팔에 주사를 놓는 모습이 포착됐다. [공주시 CCTV관제센터 영상 캡처]

지난 20일 오후 10시쯤 충남 공주시 공주공원 내 주차장에서 카니발에 탄 남성이 자신의 팔에 주사를 놓는 모습이 포착됐다. [공주시 CCTV관제센터 영상 캡처]

 
공주경찰서는 특수공무집행방해 혐의로 A씨((51)를 구속했다고 27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0일 오후 10시쯤 충남 공주시 금강공원 내 주차장에서 자신의 카니발 차량으로 경찰 순찰차 2개를 들이받고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공주시 CCTV통합관제센터 직원은 모니터를 확인하던 중 금강공원 주차장에 주차된 카니발 차 안에서 한 남성이 자신의 팔에 주사하는 장면을 목격했다. 마약 투약을 의심한 직원은 곧바로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 순찰차 3대 현장에 출동…포위망 뚫고 도주

 신고를 받은 112상황실은 현장에 순찰차 3대와 경찰관 6명을 출동시켰다. 현장에 도착한 경찰은 차량으로 다가가 신원을 확인했다. 아무런 반응이 없던 A씨는 갑자기 후진한 뒤 순찰차를 들이받고 달아났다. 경찰은 도주하는 차량을 쫓아갔지만, 검거에 실패했다.
 
 경찰은 카니발 차량을 전국에 수배하고 차량 번호를 통해 확인한 A씨의 신원을 토대로 연고지에 형사를 급파했다. 추적에 나선 경찰은 사건 발생 나흘 만인 지난 24일 오후 4시40분쯤A씨를 긴급 체포했다.
지난 20일 오후 10시쯤 공주시 공주공원 내 주차장에서 카니발에 탄 채 자신의 팔에 주사를 놓는 모습이 포착된 남성이 출동한 경찰 포위망을 뚫고 도주하고 있다. [공주시 CCTV관제센터 영상 캡처]

지난 20일 오후 10시쯤 공주시 공주공원 내 주차장에서 카니발에 탄 채 자신의 팔에 주사를 놓는 모습이 포착된 남성이 출동한 경찰 포위망을 뚫고 도주하고 있다. [공주시 CCTV관제센터 영상 캡처]

 
A씨는 경찰에서 마약 투약 혐의를 부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하지만 경찰은 A씨의 모발·소변검사 등을 통해 마약을 투약한 사실이 드러나면 혐의를 추가할 방침이다. A씨가 주차장에 머물 당시 함께 차량에 있던 여성은 범죄와는 관련이 없는 것으로 조사됐다.
 
공주=신진호 기자 shin.jinho@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