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창열 '물방울' 10억4000만원 낙찰…작가 최고가 경신

사진 서울옥션

사진 서울옥션

지난 1월 타계한 김창열 화백의 1977년작 물방울이 10억4000만원에 낙찰됐다.
 
23일 오후 서울옥션 강남센터에서 열린 제159회 미술품 경매에서 물방울은 10억4000만원에 낙찰되며 최고가를 경신했다.
 
해당 작품의 추정가는 4억 8000만원~7억원이었다.
 
김창열 작품 경매 최고 낙찰액은 1980년 작품인 '물방울 ENS8030'으로 5억 9000만원(2020년 7월 케이옥션)이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