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덕공항 특별법은 잘못" 53%…부울경서도 반대 더 많았다 [리얼미터]

국민 과반이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 국회 본회의 통과에 대해 '잘못된 일'이라 평가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동남권 신공항입지를 부산 가덕도로 확정하는 내용의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이 2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본회의에서 통과되고 있다. 뉴스1

동남권 신공항입지를 부산 가덕도로 확정하는 내용의 '가덕도 신공항 특별법'이 2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본회의에서 통과되고 있다. 뉴스1

리얼미터가 YTN의뢰로 지난 2월 26일 전국 만 18세 이상 남녀 500명을 대상으로 조사해 1일 발표한 결과를 보면 "부산 가덕도 신공항 건설을 신속히 진행하기 위해 경제성 평가를 면제하는 특별법이 통과됐다. 잘된 일인가 아니면 잘못된 일인가"라는 질문에 '잘못된 일'이라 답한 응답자가 53.6%로 집계됐다.  
 
'잘된 일'이라는 응답은 33.9%, '잘 모르겠다'는 12.6%였다.
 
다만 광주·전라 지역은 '잘된 일' 52.0%, '잘못된 일' 30.7%로 잘된 일이란 평가가 많았다.  
 
광주·전라 지역을 제외한 모든 지역에서는 잘못됐다는 응답이 우세했다.
 
신공항 수혜지역인 부산·울산·경남에서도 '잘된 일'이라는 응답이 38.5%로, '잘못된 일'이라는 답변(54.0%)보다 낮았다.  
 
대구·경북 지역에서는 '잘못된 일'이라는 응답이 73.4%에 달했다.  
 
이념 성향별로는 보수 성향자의 73.6%가 '잘못된 일'이라고 평가했고, 진보 성향자의 50.6%는 '잘된 일'이라고 답했다.
 
이번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4.4%포인트다.
자세한 내용은 리얼미터 홈페이지나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를 참고하면 된다.
 
신혜연 기자 shin.hyeyeon@joongang.co.kr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