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언주·박성훈 "부산 시민 선택 존중…박형준 후보 축하"

국민의힘 부산시장 후보로 선출된 박형준 후보가 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 중앙당사에서 열린 서울?부산시장 후보 경선 결과 발표회에서 후보 수락 연설을 하고 있다. 오종택 기자

국민의힘 부산시장 후보로 선출된 박형준 후보가 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민의힘 중앙당사에서 열린 서울?부산시장 후보 경선 결과 발표회에서 후보 수락 연설을 하고 있다. 오종택 기자

국민의힘 공천관리위원회가 4일 박형준 동아대 교수를 부산시장 최종 후보로 확정하자 이언주 전 의원과 박성훈 전 부산시 경제부시장이 축하 인사를 전했다.
 
이 전 의원은 이날 입장문을 내고 "최종 후보로 결정되신 박형준 후보께 진심으로 축하 말씀을 드린다"며 "많이 부족했지만 저를 아끼고 지지해주셨던 부산 시민분들 성원에도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이어 "박 후보 승리, 우리 당 승리를 위해 온 힘을 다해 노력하겠다. 향후 정권교체를 위해 발 벗고 뛰겠다"고 강조했다.
 
박 전 부시장도 "부산 시민의 선택을 존중하고 결과를 수용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결과에 대한 모든 아쉬움과 후회는 박성훈 개인의 부족함 때문"이라며 "절대 좌절하지 않고 뚜벅뚜벅 앞으로 나아가겠다"고 덧붙였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