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장 취임 축하 난 보낸 文 "내일 만나길 기대" 吳 "감사"

오세훈 서울시장이 12일 서울 중구 서울시청 브리핑룸에서 코로나19 브리핑을 하고 있다. 김성룡 기자

오세훈 서울시장이 12일 서울 중구 서울시청 브리핑룸에서 코로나19 브리핑을 하고 있다. 김성룡 기자

문재인 대통령은 12일 오세훈 서울시장에게 취임을 축하하는 난을 전달했다.
 
강민석 청와대 대변인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5시 30분 배재정 정무비서관을 통해 오 시장에게 축하 난을 보냈다.
 
이와 함께 문 대통령은 "서울시장은 지방자치단체장의 대표로서 국무회의에 참석하는바, 오세훈 시장의 국무회의 참석을 환영하며, 화요일에 만나기를 기대한다"는 메시지도 배 비서관을 통해 전달했다. 
 
이에 오 시장은 배 비서관에게 "대통령님께 감사하다는 인사를 꼭 전해달라"고 했다고 강 대변인은 전했다.
 
문 대통령은 13일 오전에는 부산으로 배 비서관을 보내 박형준 신임 부산시장에게도 축하 난을 전달할 예정이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