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권력 영원하지 않다···文, 이제 MB·朴 사면하라"

홍준표 무소속 의원. 중앙포토

홍준표 무소속 의원. 중앙포토

홍준표 무소속 의원이 17일 문재인 대통령에게 이명박·박근혜 전 대통령의 사면을 요구했다.
 
홍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을 통해 "시간이 지나면 텅 비는 모래시계처럼 권력은 영원하지 않다"며 "레임덕을 막으려고 몸부림치면 칠수록 권력은 더 깊은 수렁으로 빠진다"고 말했다.
 
홍 의원은 "섭리로 받아들이고 마무리 국민통합 국정에만 전념하라"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자신의 업보로 될 두 전직 대통령도 이젠 사면하시고 마지막으로 늦었지만 화해와 화합의 국정을 펼치시길 기대한다"고 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