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명박, 사흘만에 서울대병원서 퇴원…안양교도소로 복귀

지난 2월 10일 서울대병원에서 퇴원하는 이명박 전 대통령. 연합뉴스

지난 2월 10일 서울대병원에서 퇴원하는 이명박 전 대통령. 연합뉴스

지병 치료차 서울대병원에 입원했던 이명박 전 대통령이 19일 퇴원해 안양교도소로 복귀했다.
 
법무부는 이 전 대통령이 서울대병원에서 정밀검사를 받은 후 이날 퇴원했다고 밝혔다.
 
이 전 대통령은 지난 16일 당뇨 등 지병을 치료하기 위해 서울대병원에 재입원했다.
 
앞서 이 전 대통령은 지난해 말 서울동부구치소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하자 기저질환 치료를 위해 12월 21일 서울대병원에 입원했다가 50여일 뒤인 지난 2월 안양교도소로 이감된 바 있다.  
 
이 전 대통령은 지난해 10월 대법원에서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뇌물 등의 혐의로 징역 17년과 벌금 130억원, 추징금 57억8000만원의 형이 확정됐으며 현재 복역 중이다.
 
정혜정 기자 jeong.hyejeong@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