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 본 사람에게 "1000원만…" 거절당하자 흉기 찔러 살해

천원권 지폐. [중앙포토]

천원권 지폐. [중앙포토]

일면식도 없는 사람에게 돈을 빌려달라고 요구했다가 거절당하자 흉기로 찔러 살해한 4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강동경찰서는 5일 처음 보는 행인을 흉기로 찔러 살해한 남성 A씨(42)를 살인 혐의로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경찰 조사결과 A씨는 전날 오후 7시쯤 서울 강동구 천호동의 주택가에서 길을 가던 남성 B씨(64)에게 '1000원을 빌려달라'고 요구했다. 하지만 B씨가 거절하자 흉기를 휘둘러 가슴과 복부 등을 여러차례 찌른 혐의를 받고 있다. B씨는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결국 사망했다.
 
A씨는 범행 후 스스로 112에 신고해 붙잡혔다. 경찰은 곧 A씨의 구속영장을 신청한다는 방침이다.
 
고석현 기자 ko.sukhyun@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