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서 현관에서 경찰관에 밀가루 뿌린 20대 남성 구속

서울 관악경찰서. [사진 연합뉴스TV ]

서울 관악경찰서. [사진 연합뉴스TV ]

경찰서 현관을 지키던 경찰관에게 밀가루를 뿌리고 달아난 20대 남성이 구속 송치됐다.
 
서울 관악경찰서는 공무집행방해 혐의로 A씨(23)를 구속 송치했다고 10일 밝혔다.  
 
A씨는 지난 6일 오전 0시 45분께 서울 관악구 관악경찰서 본관 현관 앞을 지키며 근무 중이던 경찰관에게 뛰어들어 밀가루가 든 봉투를 던지고 달아난 혐의를 받는다.  
 
A씨는 경찰서 정문 앞에서 호피 무늬 조끼와 속옷만 입은 채 맨발 상태로 체포됐다.
 
A씨는 자신이 유튜버라고 주장하며 범행 이유에 대해 "안보의식을 고취하려 했다", "경각심을 높이려고 했다"라고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정혜정 기자 jeong.hyejeong@joongang.co.kr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