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서 어린이 2명 물에 빠져…1명 숨지고 1명 위독

뉴스1

뉴스1

12일 오후 3시 34분께 광주광역시 광산구 풍영정천에 초등학교 저학년생 어린이 2명이 빠졌다는 신고가 119에 접수됐다.
 
구조대원이 출동해 어린이들을 물 밖으로 구조해 가까운 병원으로 옮겼으나, 1명은 숨졌다.
 
다른 1명도 생명이 위중해 대학병원으로 이송됐다.
 
소방 당국은 어린이들의 신원과 사고 경위를 파악 중이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