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릉 아파트서 남녀 3명‧반려견 1마리 추락…심정지 상태

[중앙포토, 연합뉴스]

[중앙포토, 연합뉴스]

강릉의 한 아파트에서 남성 1명과 여성 2명이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18일 오후 3시 3분쯤 강원 강릉시 포남동 한 아파트에서 남성 1명과 여성 2명이 추락했다. 당시 반려견 1마리도 함께 떨어졌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구급대는 이들 3명을 심정지 상태에서 병원으로 이송했다. 소방서에는 “쿵 소리가 나더니 사람이 떨어졌다”는 주민의 신고가 접수된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이가영 기자 lee.gayoung1@joongang.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