별거한 아내에 흉기 휘두르고 달아난 50대 8시간만에 검거

별거 중인 아내 일터를 찾아가 흉기를 휘두르고 달아난 50대 남성이 범행 8시간여 만에 붙잡혔다.
 
27일 대구 북부경찰서에 따르면 A씨(58)는 이날 오전 6시40분쯤 대구 북구 산격동 한 식당에서 일하고 있는 아내를 찾아가 흉기를 휘둘렀다. A씨가 휘두른 흉기에 복부와 다리 등 부위를 심하게 다친 아내 B씨는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A씨와 B씨는 별거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범행 후 달아난 A씨는 이날 오후 2시40분쯤 금호강 강변에 숨어 있다가 경찰에 발견됐다. 경찰은 앞서 A씨가 대구 북구 산격동 무태교 인근에서 차량을 버리고 달아난 뒤 신발이 강변에서 발견된 점 등으로 미뤄 A씨가 강에 뛰어든 것으로 보고 119구조대와 함께 일대를 수색하던 중이었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할 방침이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