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그룹 '브레이브걸스' 모자·티셔츠·선글라스, 위아자 나온다 [위아자2021]

'군통령'에서 '역주행의 아이콘'을 넘어 K팝 대표 걸그룹으로 급부상한 '브레이브걸스' 멤버(민영·유정·은지·유나) 전원이 '위아자 나눔장터'에 애장품을 기증하며 나눔에 동참했다.

브레이브걸스 민영은 유니폼 뒷면에 ‘민영’이라 새겨져 있는 야구 유니폼과 야구모자를 기증했다. 올해 4월 4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열린 ‘2021 신한은행 SOL KBO리그’ KIA타이거즈와 두산베어스 경기에서 시타자로 나섰을 때 입은 유니폼이다.

유정과 유나는 각각 파란색과 베이지색 티셔츠를 기증했다. 올해 6월과 7월, 네이버 나우에서 진행한 브레이브걸스 라이브 예능 버라이어티 쇼 ‘쁘캉스’에서 입었던 옷이다. 유나는 “그날 입고 멤버들과 게임도 하고 팬분들이 이 티셔츠에 많은 관심도 보여주셨던 물건으로 딱 한번 입고 입지 않았다”고 말했다. 은지는 평소 자주 착용하는 개인 애장품인 선글라스를 기증했다. 

브레이브걸스는 개인 소장품 외에도 멤버들의 친필사인이 담긴 앨범 4장도 함께 기증했다.  

걸그룹 '브레이브걸스'가 야구유니폼, 티셔츠, 선글라스, 사인앨범 등을 '위아자 나눔장터'에 기증했다. 사진 위스타트

걸그룹 '브레이브걸스'가 야구유니폼, 티셔츠, 선글라스, 사인앨범 등을 '위아자 나눔장터'에 기증했다. 사진 위스타트

 
기증품은 11~12월 중 위스타트 홈페이지를 통해 온라인 경매 또는 특별판매될 예정이다. 자세한 판매일정은 위아자 홈페이지(weaja.joins.com)와 위스타트 홈페이지(westart.or.kr)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국내 최대 나눔장터인 위아자 나눔장터는 올해 17회째를 맞았다. 매년 서울 광화문 광장과 세종로 일대, 부산 송상현광장 등에서 대규모로 치러졌으나 올해는 지난해부터 이어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광장행사 대신 11~12월까지 온·오프라인에서 다양한 형태로 동시진행된다.  

판매 기부금 전액은 위스타트와 아름다운가게를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층 아동과 기후위기 취약계층 가정을 돕는 데 사용된다.

중앙일보 홈페이지에서 '위아자'를 검색해 보세요 https://www.joongang.co.kr/topic/10239

중앙일보 홈페이지에서 '위아자'를 검색해 보세요 https://www.joongang.co.kr/topic/1023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