中 유인우주선 선저우 13호 발사 성공…우주정거장 모듈과 도킹

16일(현지시간) 중국의 유인우주선 '선저우 13호'가 로켓에 실려 발사되고 있다. 신화=연합뉴스

16일(현지시간) 중국의 유인우주선 '선저우 13호'가 로켓에 실려 발사되고 있다. 신화=연합뉴스

중국의 독자 우주정거장인 ‘톈궁(天宮)’ 건설 프로젝트를 지원할 유인우주선 ‘선저우(神舟) 13호’가 16일 발사에 성공했다.

신화통신 등에 따르면 선저우 13호는 이날 오전 0시23분(현지시간) 중국 서북부 간쑤(甘肅)성의 주취안(酒泉) 위성발사센터에서 ‘창정(長征)-2F 야오(遼)-13호’ 로켓에 실려 발사됐다.

선저우 13호는 로켓에서 성공적으로 분리돼 예정 궤도에 진입했고, 이날 오전 6시56분께 우주정거장 핵심 모듈(module)인 ‘톈허(天和)’와 도킹했다고 중국유인우주국(CMSA)이 발표했다.

선저우 13호에는 선장 자이즈강(55)을 포함해 왕야핑(41), 예광푸(41) 등 3명이 탑승했다. 이들은 6개월간 우주에 머물며 톈궁의 조립 및 건설에 대한 기술 테스트, 톈궁 건설에 필요한 각종 장치 설치, 과학 실험 등을 수행한다.

앞서 중국은 우주비행사 3명을 태운 최초 유인우주선 ‘선저우 12호’를 지난 6월 발사한 바 있다. 선저우 12호는 90일간의 임무 수행을 마치고, 지난달 17일 지구로 돌아왔다.


중국은 내년 말까지 독자 우주정거장을 완성할 계획이다. 중국이 구축 중인 우주정거장은 길이 37m, 무게 90t으로 현재 미국, 러시아 등이 공동으로 운영하는 국제우주정거장(ISS)의 3분의 1 크기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