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남욱, 인터뷰 보고 안 사람…전혀 모른다"

20일 국회 국토위의 경기도청에 대한 국정감사가 열린 경기도청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의원들의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국회사진기자단

20일 국회 국토위의 경기도청에 대한 국정감사가 열린 경기도청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의원들의 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국회사진기자단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20일 국회 교통위원회의 경기도 국정감사에서 남욱 변호사에 대해 "(최근) 인터뷰를 보고 알았다. 전혀 알지 못하는 사람"이라고 말했다.

이 지사는 이날 국감에서 국민의힘 송석준 의원의 질의에 "(저랑) 악수 한 번 한 적이 있다고 그분(남 변호사)이 하던데 기억이 없다. (제가) 악수한 사람이 30만명은 될 것"이라며 "악수 한번 했다고 그 사람과 아는 관계라고 할 수 있겠나. 다만 유동규(전 성남도시개발공사 기획본부장)가 민간업자를 만나서 도모하는 것을 눈치라도 챘으면 즉시 해임했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송 의원을 겨냥해 "송 의원도 악수한 사람이 수없이 많을 텐데 그 중 부정한 사람이 있다고 송 의원의 책임이 아니지 않냐"고 반박했다.

이종배 국민의힘 의원은 또 유 전 본부장과 이 지사가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하며 측근 아니냐고 주장했다. 이에 이 지사는 "유 전 본부장이 최선을 다해 저를 괴롭힌 것이다. (유 전 본부장)이 측근이고 정말 중요한 사람이었다면 사장을 시켰을 것"이라고 말했다.

유 전 본부장이 경기관광공사 사장을 역임한 것에 대해 이 지사는 "경기관광공사는 소규모 재단"이라고 말했다.


유 전 본부장은 지난 2015년 대장동 개발사업 착수 당시 성남 도시개발공사 사장 직무대행으로 사업 전반을 총괄한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