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장민호에 '꺼져' 욕설? 너무 심하다" 이도진 분노한 영상

트로트 가수 이도진(왼쪽), 장민호. [이도진 인스타그램]

트로트 가수 이도진(왼쪽), 장민호. [이도진 인스타그램]

트로트 가수 이도진이 자신의 이름이 언급된 가짜 영상에 대해 억울함을 토로했다.

이도진은 지난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제가 하지 않은 행동으로 영상이 올라왔다고 해서 봤는데, 이거 너무 심한 것 같다”며 한 유튜브 채널에 올라온 섬네일(동영상 미리보기 화면) 사진을 게재했다.

이도진이 언급한 영상에는 그가 한 방송 프로그램 녹화 전 대기실에서 트로트 가수 장민호에게 ‘당장 꺼져’ 라고 욕설을 하며 쫓아냈다는 내용이 담겨있다. 이는 사실과는 전혀 다른 내용으로, 해당 유튜버의 일방적인 주장인 것으로 확인됐다.  

이도진은 “2012년도 KBS ‘내 생에 마지막 오디션’ 프로그램 때부터 TV조선 ‘미스터트롯’이 끝난 지금까지 저는 장민호 형을 언제나 존경하고 좋아하는데, 제가 과연 그랬을까?”라며 “다시 봐도 심한 거짓 영상이다. 여러분 도와 달라. 저 영상이 빨리 삭제되길 바란다”고 했다.

한편 해당 영상과 관련해 이도진 소속사 관계자도 “전혀 사실무근”이라고 입장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