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범대원 변신한 윤석열,이준석 "여경 논란, 성별 문제아냐…현장상황 존중해야"

연합뉴스

연합뉴스

 국민의힘 선대위 출범 뒤 첫 행보 키워드로 '치안'을 강조하며 7일 방범대원들과 동행 순찰에 나선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최근 불거진 경찰의 미흡한 현장대응 논란에 대해 여경, 남경으로 나뉠 문제가 아니라는 생각을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