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 2023년형 XM3 예약시작…최상위 트림 2860만원대

르노삼성자동차의 XM3 소닉레드. [르노삼성자동차]

르노삼성자동차의 XM3 소닉레드. [르노삼성자동차]

르노삼성자동차가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SUV) XM3의 2023년형 모델에 대해 사전예약을 시작한다고 19일 밝혔다.

2023년형 XM3는 가격이 소폭 인상됐다. 개별소비세 3.5% 적용 기준 1.6 GTe ▲SE 베이직 1866만~1896만원 ▲SE 1876만~1906만원 ▲LE 베이직 2047~2077만원 ▲LE 2057만~2087만원 ▲RE 베이직 2240만~2274만원 ▲RE 2263만~2293만원이며, TCe 260 ▲RE 2420만~2450만원 ▲RE 시그니처 2676만~2706만원 ▲인스파이어 2833만~2863만원이다.

연식변경으로 선보일 2023년형 XM3에는 최상위 트림인 인스파이어(INSPIRE) 트림이 추가됐다. XM3 인스파이어 신규 트림은 최상위 트림인 TCe 260 RE 시그니처에 가죽시트 패키지(통풍 시트 및 뒷좌석 열선시트 기본)와 블랙 투톤 루프를 기본사양으로 하면서, 인스파이어 전용 내외관 디자인 요소가 강화됐다.

윈드 노이즈 저감을 위해 차음 윈드 쉴드 글라스가 기본 적용됐고, 고객의 편의성과 안전성 향상을 위한 안전지원 콜 서비스도 새롭게 적용됐다. 

고객 편의 및 안전을 돕는 ‘어시스트 콜’ 기능도 추가됐다. 차량 사고와 같은 긴급 상황 발생 시 24시간 운영되는 전담 콜센터를 통해 긴급구조 신고 및 사고처리를 지원하는 서비스다. 에어백이 전개되는 차량 사고 발생 시에는 차량이 자동으로 차량 위치를 콜센터로 전송하고 긴급 구조 및 사고처리를 지원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