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곱창 인터넷 주문했다가 황당…"옥수수알이 한가득 충격"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국내 한 소비자가 온라인 쇼핑몰에서 주문한 소곱창 속에 소화가 되지 않은 것으로 보이는 옥수수가 가득했다는 글이 온라인 커뮤니티에 게재돼 논란이 됐다. 

지난 16일 국내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인터넷에서 곱창 산 사람의 후기'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다. 

작성자는 "인터넷 쇼핑으로 곱창 샀는데 곱창 자를 때마다 소화가 안 된 옥수수가 가득해 리뷰를 썼다"며 "이후 업체로부터 '제품 문제'를 이유로 환불받았다"고 했다. 

이어 "(환불 처리하면) 리뷰가 사라지나. 내 리뷰가 안 보인다"며 "이 곱창 사는 사람들에게 '이런 거 나올 수 있으니 살 때 참고하라'고 올린 건데"라고 적었다. 

그가 공개한 사진 속 소곱창에는 소 사료로 사용된 것으로 보이는 옥수수알들이 원형 그대로 남아 있었다.


해당 사연을 접한 네티즌들은 "곱창 주문하려고 했는데 못 하겠다", "곱창 진짜 좋아했는데", "곱창 같은 내장 음식은 청결이 가장 중요한 데 역겹다", "옥수수 알이 그대로 있는 것은 충격이다"라는 등의 반응을 보였다.

 

이 기사 어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