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 밥상물가 점검 “무·배추 등 비축량 방출 정부에 촉구”

지난 16일 국회에서 열린 국민의힘 물가 및 민생안정 특별위원회 1차회의에 류성걸 위원장이 모두 발언을 하고 있다. 김경록 기자

지난 16일 국회에서 열린 국민의힘 물가 및 민생안정 특별위원회 1차회의에 류성걸 위원장이 모두 발언을 하고 있다. 김경록 기자

국민의힘 정책위 산하 물가 및 민생안정특위(물가민생특위)가 24일 국내 최대 공영도매시장인 가락시장을 찾아 물가 상황을 점검했다.  

물가민생특위는 이날 오전 7시부터 가락시장을 돌아본 뒤 농림축산식품부, 상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간담회를 열고 밥상물가 관리 대책을 논의했다.

류성걸 특위 위원장은 간담회 후 브리핑에서 ‘밥상물가 안정화’ 방안으로 “무 배추 돼지고기 소고기 고추 마늘 양파 등 14개 품목의 가격 동향을 점검해 매주 결과를 발표하고, 해당 비축 물량을 확보해 적기에 방출하도록 농림축산식품부에 요구했다”고 밝혔다.

이와 함께 농축산물 구매 시 20∼30% 내 할인을 지원하는 할인쿠폰사업 관련 예산 확대를 검토하고, 중위소득 50% 이하 가구에 지원하는 농식품 바우처 시범 사업을 확대하는 방안도 관계 부처와 협의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또한 음식점, 제조업 등의 부가가치세 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면세농산물 의제매입세액공제 제도 공제율을 확대하는 방안에 대해서도 국회 차원에서 심도 있게 논의한다는 방침이다.


물가민생특위는 오는 28일로 예정된 다음 회의에서 금융 분야 전문가들과 함께 종합부동산세, 교통비, 신용카드 등 세법 관련 법률 개정안에 대해 논의할 계획이다. 

이 기사 어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