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친 통화기록 속 여자에 격분…그 여자 찾아갔다가 살해됐다

[중앙포토]

[중앙포토]

남자 문제로 말다툼을 하다가 40대 여성을 흉기로 찔러 살해한 20대 여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전북 익산경찰서는 29일 “살인 혐의로 A(20대)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이날 오전 3시 30분 익산시 모현동 주택가에서 B(40대)씨와 몸싸움을 벌이다가 B씨의 쇄골 부위를 흉기로 한 차례 찔러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주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당시 B씨는 남자친구와 함께 술을 마시던 중 남자친구의 휴대전화 통화기록에 A씨의 이름이 있는 것을 보고 격분, A씨에게 전화해 말다툼을 벌인 끝에 A씨의 집으로 찾아갔다 흉기에 찔린 것으로 조사됐다.


B씨의 연락을 받은 A씨는 집에서 미리 흉기를 가지고 나왔으며, A씨도 술을 마신 상태에서 범행한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 관계자는 “A씨를 상대로 정확한 범행 경위 등을 조사하고 있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