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밤 파출소 습격…석궁 쏘고 달아난 '복면 괴한' 잡고 보니

경찰 마크. 사진 JTBC 캡처

경찰 마크. 사진 JTBC 캡처

한밤중 파출소에 석궁을 쏘고 달아난 20대 남성이 구속됐다.

전남 여수경찰서는 특수공무집행방해, 총포·도검·화약류 등의 안전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A씨를 구속했다고 4일 밝혔다.

A씨는 지난달 30일 오전 2시 15분쯤 복면을 쓰고 여수경찰서 산하 한 파출소를 찾아가 출입문 사이로 석궁 화살을 쏘고 달아난 혐의를 받는다.

그는 인터넷에서 구입한 석궁을 당국에 신고하지 않고 몰래 소지한 혐의도 있다.

A씨가 쏜 석궁 화살은 내부 비품에 꽂혀 따로 피해가 발생하지는 않았다.


A씨를 쫓아간 경찰은 약 5㎞ 거리에 있는 A씨의 집에서 그를 체포했다.

A씨는 경찰에서 조사나 처벌을 받은 이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