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최고위원 정청래 28.4% 1위…고민정·박찬대·장경태·서영교順

13일 오후 부산항 국제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당 대표·최고위원 후보 합동연설회에서 최고위원 후보들이 손을 맞잡고 인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13일 오후 부산항 국제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더불어민주당 당 대표·최고위원 후보 합동연설회에서 최고위원 후보들이 손을 맞잡고 인사하고 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8·28 전당대회 전국 순회경선 2주차인 13일 최고위원 선거에서 정청래 후보가 권리당원 득표율 28.44%로 1위를 유지했다.

이날 민주당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부산항국제전시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울산·경남·부산 권리당원 투표 결과 정 후보가 누적 득표율 28.44%로 1위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어 고민정 후보가 21.77%로 2위, 박찬대 후보가 11.66%로 3위, 장경태 후보가 10.93%로 4위, 서영교 후보가 10.33%로 5위를 차지했다.

아울러 윤영찬 후보가 8.05%로 6위, 고영인 후보가 4.81%로 7위, 송갑석 후보가 4.01%로 8위를 기록했다.

최고위원 투표 순위는 지난주 강원·대구·경북, 제주·인천 지역 권리당원 투표 결과와 순위가 동일했다.


민주당은 오는 14일 충청권(충남·충북·대전·세종)에서 각 시도당 합동연설회와 권리당원 투표 개표를 실시할 예정이다. 14일에는 1차 국민 여론조사 결과도 함께 발표된다.

민주당은 권역별 순회 경선을 마치고 28일 서울에서 대의원 투표와 국민(2차)·일반당원 여론조사를 발표한 뒤 차기 지도부를 최종 선출한다.

득표율 합산 방식은 당 대표 선거와 마찬가지로 대의원 투표 30%, 권리당원 투표 40%, 국민 여론조사 25%, 일반당원 여론조사 5%를 반영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