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 대통령, 조규홍 복지부장관 후보자 임명 재가

조규홍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가 지난달 27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보건복지위원회의 인사청문회에서 선서를 하고 있다. 뉴스1

조규홍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가 지난달 27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보건복지위원회의 인사청문회에서 선서를 하고 있다. 뉴스1

윤석열 대통령은 4일 조규홍 보건복지부 장관 후보자를 임명 재가했다.  

대통령실은 이날 국회가 조 장관 후보자의 인사청문경과보고서를 채택함에 따라 윤 대통령이 조 후보자를 임명 재가했다고 밝혔다.  

앞서 국회 보건복지위원회는 지난 4일 오후 2시 전체 회의를 열고 조 후보자의 인사청문 경과보고서를 채택을 의결했다. 앞서 정호영ㆍ김승희 후보자 두 명이 연이어 낙마하면서 복지부 장관 자리가 공석이 된 지 약 넉 달 만이다.

조 후보자는 복지부 장관 자격으로 오는 5일부터 시작될 복지부 국정감사에 참석하게 된다. 복지위는 5~6일 양일간 보건복지부와 질병관리청 국정감사를 실시한다. 

이 기사 어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