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진그룹, 파주에 국내 최대 공유형 멀티스튜디오 오픈

동양의 공유형 멀티스튜디오 단지 'STUDIO EUGENIA(스튜디오 유지니아)' 전경. 사진 유진그룹

동양의 공유형 멀티스튜디오 단지 'STUDIO EUGENIA(스튜디오 유지니아)' 전경. 사진 유진그룹

국내 최대 규모의 제작 인프라가 구축된 공유형 스튜디오 단지가 경기도 파주에 문을 열었다. 유진그룹은 계열사인 동양이 지난 5일 경기 파주시 야당동에서 ‘스튜디오 유지니아’(STUDIO EUGENIA) 준공식을 열고 본격적인 운영을 시작했다고 13일 밝혔다.

스튜디오 유지니아는 연면적 약 1만3343㎡에 대규모 스튜디오 4개 동과 운영동, 지원동을 갖춘 대형 멀티 스튜디오 단지로 지어졌다.
각 스튜디오는 2149∼3637㎡의 면적과 13∼15m의 유효층고를 갖춰 예능·음악·영화·드라마·공연·시각적 특수효과(VFX) 등 모든 형태의 촬영에 최적화된 환경을 제공한다.

파주 운정신도시의 운정역에서 도보 7분 이내 이동 가능하며 방송국이 모여 있는 상암DMC에서는 차량으로 25분가량이면 도착할 수 있다. 통상적인 창고형 외관에서 탈피해 모던한 외관 디자인과 중앙공원 등을 가미해 주변과의 조화를 꾀했다.

동양은 스튜디오 개소와 동시에 종편 및 국내 대형 제작사들의 핵심 콘텐트가 제작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구체적으로 넷플릭스를 비롯해 국내 유수 제작사 등과 VFX 분야에서 활발히 협업 중인 웨스트월드가 글로벌 수준의 다양한 VFX 대작을 촬영할 계획이다.

동양의 공유형 멀티스튜디오 단지 'STUDIO EUGENIA(스튜디오 유지니아)' 주동. 사진 유진그룹

동양의 공유형 멀티스튜디오 단지 'STUDIO EUGENIA(스튜디오 유지니아)' 주동. 사진 유진그룹

 
한편 동양은 차별화된 비즈니스 모델 개발 등을 통해 디벨로퍼 사업 확대에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이번 스튜디오 유지니아도 2021년 초 콘텐트 산업 성장에 따른 스튜디오의 수요 증가를 예측해 스튜디오 개발을 추진하면서 이뤄졌다.


동양은 이밖에 이태원 복합문화공간 프로젝트, 인천공항 미술품 수장고 프로젝트, 안산 데이터센터 개발사업 프로젝트 등에 참여 중이며, 최근에는 강원 삼척시 에너지·관광 복합단지 조성사업에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돼 지역관광거점 개발을 추진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