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MG중국통신] 올해 中 춘제 소비 이끈 일등공신… 관광과 영화였다

중국 박스오피스. 신화통신

중국 박스오피스. 신화통신

춘제 기간은 중국의 소비력이 폭발하는 시기다. 이 기간 ‘소비 성적표’는 올 한 해 중국의 소비 심리와 소비력을 가늠해볼 수 있는 지표로 여겨진다.  

중국 문화관광부에 따르면 2024년 춘제 기간 중국 국내 관광객이 연 4억 7400만 명으로 동기대비 34.3% 성장했으며, 중국 관광객의 외출 소비가 6326억 8700만 위안으로 동기대비 47.3% 성장한 것으로 집계됐다.  

중국 국가영화국에 따르면 2024년 춘제 기간 영화 박스오피스는 80억1600만 위안을 달성하며 역대 춘제 박스오피스 가운데 최고 기록을 달성한 것으로 나타났다.  

국가세무총국의 증치세(부가가치세) 영수증을 보면 정월초하루 부터 초여드레까지 기간 중국 전역의 서비스 소비 관련 업종의 일 평균 매출 소득이 동기대비 52.3% 성장한 것으로 집계됐다. 특히 관광과 숙박, 요식 서비스, 문화체육 서비스의 소비가 크게 늘어난 것으로 알려졌다.

상무부는 “섣달 그믐날 당일 중국 전역의 시범 보행거리 방문객과 매출이 동기대비 각기 26.9%와 21.7% 성장했으며, 같은 기간 전국 중점 소매업체와 요식업체의 매출이 동기대비 8.5% 성장했다”며 “유기농 식품과 보석 매출이 동기대비 20% 정도 성장한 것으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훙융(洪勇) 상무부 연구원 전자상거래 연구소 부연구원은 올해 춘제 소비력의 동력을 세 가지로 꼽았다. 첫째, 춘제 기간은 줄곧 엔터테인먼트와 관광, 쇼핑 등 소비가 활발한 기간이었다는 점, 둘째, 소비쿠폰 등 판촉 정책의 영향으로 소비붐이 일어난 점, 셋째는 중국 국민의 생활 수준이 향상되고 소비심리가 개선돼 소비 시장에 활력이 더해졌다는 분석이다. 훙융 부 연구원은 특히 올해 소비시장에서 관광업과 영화 산업이 춘제 경제 활력의 주요한 동력이었다고 언급했다.  

자료 제공: CM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