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칠곡에서 규모 2.6 지진 발생…기상청 "안전 유의 당부"

22일 지진 발생위치. 기상청

22일 지진 발생위치. 기상청

 
22일 오전 7시 47분쯤 경북 칠곡 서쪽 5㎞ 부근에서 규모 2.6 지진이 발생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지진의 발생 위치는 북위 36.00도, 동경 128.35도이다. 발생 깊이는 6㎞다.

지진은 ‘규모 2.0′부터 ‘일반지진’으로 분류된다.

22일 지진 진도상세정보. 기상청

22일 지진 진도상세정보. 기상청

 
이번 지진의 진도는 V 등급에 해당한다. 이 등급은 거의 모든 사람이 진동을 느끼고, 그릇, 창문 등이 깨지기도 하며, 불안정한 물체는 넘어진다.

Ⅳ등급은 실내에서 많은 사람이 느끼고, 밤에는 잠에서 깨기도 하며, 그릇과 창문 등이 흔들린다. Ⅲ 등급은  실내, 특히 건물 위층에 있는 사람이 현저하게 느끼며, 정지하고 있는 차가 약간 흔들린다.


기상청은 “지진 발생 인근 지역은 지진동을 느낄 수 있다”며 “안전에 유의해야 한다”고 밝혔다.

한편 소방 당국은 "경북 칠곡과 성주, 구미에서 모두 34건의 유감신고가 접수됐지만 피해신고는 없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