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자기 기차역 선로로 떨어진 SUV…60대 운전자 '급발진' 주장

온라인커뮤니티에 올라온 SUV 추락사고 사진. 연합뉴스

온라인커뮤니티에 올라온 SUV 추락사고 사진. 연합뉴스

23일 오전 10시 25분쯤 세종시 조치원역에서 쏘렌토 차량이 주차장 울타리를 뚫고 열차 선로에 떨어지는 사고가 났다.

사고가 난 주차장은 선로와 가까운 곳으로, 이 사고로 다친 사람은 없었다. 운전자 A씨(60대)도 단순 찰과상만 입어 병원으로 이송되지 않았다.  

차량이 떨어진 선로는 열차가 운행하지 않는 선로로 열차 운행에 지장은 없던 것으로 파악됐다.

소방당국과 역사 관계자 등은 크레인을 이용해 차량을 인양 조치했다.

A씨는 차량 급발진을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자세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