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쿄일렉트론코리아, 2024년 상반기 공채 시작…세 자릿수 뽑는다

지난 1월 경기도 수원 컨벤션센터에서 도쿄일렉트론코리아의 신입사원 공채행사 TEL-IN ‘선배와의 대화’ 세션이 진행되고 있다. 사진 도쿄일렉트론코리아

지난 1월 경기도 수원 컨벤션센터에서 도쿄일렉트론코리아의 신입사원 공채행사 TEL-IN ‘선배와의 대화’ 세션이 진행되고 있다. 사진 도쿄일렉트론코리아

도쿄일렉트론(TEL)코리아는 ‘2024년도 상반기 신입‧경력사원 채용’ 공고를 내고 이달 20일부터 다음달 3일까지 서류접수를 한다고 20일 밝혔다. 모집 분야는 ▲프로세스 엔지니어 ▲필드 엔지니어 ▲설계 엔지니어 ▲세일즈·마케팅 ▲경영지원 등이며, 세 자릿수 규모로 선발할 예정이다. 도쿄일렉트론코리아는 세계 4위 반도체 장비업체인 TEL의 국내 법인이다.

1차 면접과 인적성 평가·2차 면접·건강검진을 통해 신입 및 경력사원을 최종 선발할 예정이다. 합격자들은 올해 8~9월경 입사한다. 직무에 따라 화성, 평택, 이천, 청주, 발안 등 사무소에서 근무하게 된다.

도쿄일렉트론코리아는 신입사원 채용 시 ‘TEL-IN’이라는 채용 행사를 개최해 지원자와 회사의 조직문화 적합성을 확인할 수 있는 회사 설명회, 선배와의 대화, 그룹 멘토링 세션을 운영하고 있다.

도쿄일렉트론코리아는 청년 일자리 창출과 지역인재 발굴을 위해 채용을 진행해오고 있으며, 지난해에는 이 같은 공로를 인정받아 ‘2023 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에 선정되기도 했다.

회사 관계자는 “도쿄일렉트론코리아는 TEL 그룹의 방침인 ‘기업의 성장은 사람, 사원은 가치 창출의 원천’이라는 생각으로 사원들이 역량을 최대한 발휘할 수 있도록 다양한 기회를 제공하는 기업”이라며 “이번 채용에 많은 관심과 지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